ITFIND - 분석 보고서 - ICT융합
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분석 보고서 - ICT융합

Home > 보고서 > 분석보고서
facebook 공유하기 twitter 공유하기
제목
베트남, 핀테크는 ‘전자결제’부터
출처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발행일
2020-04-01
분야분류
ICT융합, 해외동향, 유관기관웹정보, IT산업, IT산업및정책,
원문정보
원문 바로가기
ㅇ 아세안 내 핀테크 투자 유치, 싱가포르 다음 베트남

- 2019년 핀테크 분야에 가장 많은 자금을 유치한 아세안 국가는 싱가포르, 베트남, 인도네시아 순 (자료: UOB, PwC, 싱가포르 핀테크 협회 작성 보고서 FinTech in ASEAN)

- FinTech in ASEAN 보고서에 따르면 2018년 베트남이 핀테크 산업에 유치한 투자금은 6개 ASEAN 국가 중 5%에 불과했으나, 2019년 VNPay와 MoMo의 대규모 투자 성사로 큰 성장 폭을 기록함.

- 핀테크는 지난 몇 년 사이 베트남 투자 시장에서 화제가 지속된 키워드이기도 함. 스타트업 양성 프로그램 Topica Founder Institute가 추산한 바, 2015~2018년 사이 베트남 스타트업 업계에서 핀테크는 전자상거래와 마찬가지로 투자 금액이 늘 상위 3위권 내 속했음.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이(가) 창작한 베트남, 핀테크는 ‘전자결제’부터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