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FIND - 분석 보고서 - IT종합/기타
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분석 보고서 - IT종합/기타

Home > 보고서 > 분석보고서
facebook 공유하기 twitter 공유하기
제목
2019 전미자동차부품업체협회(OESA) 콘퍼런스 참관기
출처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발행일
2019-12-02
분야분류
IT종합/기타, 해외동향, 유관기관웹정보,
원문정보
원문 바로가기
ㅇ (232조 관세) 트럼프 정부는 2018년 수입산 철강/알루미늄에 대해 10%~25%의 관세를 부과한 데 이어 2019년에 들어서는 수입산 자동차 및 부품에도 232조에 의거한 관세를 부과하겠다는 의지를 밝혔고, 미 상무부는 2019년 5월 자동차 수입을 국가안보 위협으로 규정하는 보고서를 백악관에 제출한 바 있음

- 그러나 2019년 11월 유럽연합(EU)의 장클로드 융커 집행위원장은 미국 정부가 유럽산 자동차에 경고한 고율 관세를 부과하지 않을 것이라는 내용으로 독일 매체와 인터뷰

- 이 상황에 대해 컨퍼런스 참가자들은, 트럼프 정부가 관세를 레버리지 삼아 EU와의 협상을 이끌어내기 위해 저울질하는 것이라고 전망하였고, 관세 정책 대해서는 비판적인 입장을 표현함

* (Mitch Bainwol) 글로벌회사인 Ford의 입장에서는 무역과 통상이 매우 중요함. 트럼프 대통령은 국내(미국)의 제조 기업을 위해 보호무역주의 정책을 펴고 있지만, 오히려 글로벌 기업인 주요 OEM은 관세로 인해 피해를 보고 있음

* (Ann Willson) 현재 미국 정부에는 내수 경제를 키우는게 우선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지만, 철광 관세는 결국 철강을 수입하는 미국 기업의 비용을 증가시키는 결과를 초래. MEMA는 각종 관세에 대해 반대하는 입장을 고수해왔음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이(가) 창작한 2019 전미자동차부품업체협회(OESA) 콘퍼런스 참관기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