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FIND - 분석 보고서 - 정보보호
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분석 보고서 - 정보보호

Home > 보고서 > 분석보고서
facebook 공유하기 twitter 공유하기
제목
美 NIST, 사이버보안 전문가를 위한 새로운 데이터 표시 요구 가속화
출처
한국산업기술진흥원
발행일
2018-11-13
분야분류
정보보호, 정보보호 , 해외동향, 유관기관웹정보, IT산업및정책,
원문정보
원문 바로가기
□ 미국 상무부의 국립 표준 기술 연구소(NIST), 노동 시장 분석 업체인 버닝 글라스(Burning Glass) 및 컴퓨팅기술산업협회(CompTIA)가 제공하는 인력 및 진로에 대한 무료 정보를 바탕으로 한 보안 인력 전문 업체인 사이버시크(CyberSeek™)의 조사에 따르면, 미국 전역의 사이버 보안 전문가에 대한 수요는 계속 증가하고 있으나 사이버보안 일자리가 충원되지 못하고 있다고 밝힘.

- 민간 및 공공 부분의 고용주는 2017년 9월과 2018년 8월 사이에 사이버 보안 전문가의 채용 정보는 약 313,735건으로 추정됨. 사이버시크의 새로운 수치는 마이애미에서 열린 사이버보안 교육을 위한 국가 이니셔티브 ( National Initiative for Cybersecurity Education, NICE)를 위한 컨퍼런스에서 발표됨.

- NIST가 주도하는 사이버보안 교육을 위한 국가 이니셔티브(NICE) 프로그램은 사이버보안 교육, 훈련 및 인력 개발에 중점을 둔 정부, 학계 및 민간 부분 간의 파트너십임.

□ 사이버시크의 데이터에 따르면, 미국은 사이버 보안 업무를 효과적으로 수행할 전문 인력이 부족한 실정 으로 사이버 보안 분야에서 기존의 사이버 보안 종사자 수와 사이버 보안 잡 수요의 비율은 2대 3이며, 이러한 보안인력 수급차이로 인해 고용주가 훈련된 사이버 보안 근로자의 수를 충족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기존 근로자의 재교육 및 새로운 인재 유치와 같은 방안을 통한 해결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밝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