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정기간행물

Home > 간행물 > 정기간행물
facebook 공유하기 twitter 공유하기
제목
IT Insight 2011-01호 제조 전문기업의 부상과 시사점
출처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발행일
2011-06-30
분야분류
ICT Insight, ICT Insight, ICT Insight, 산업동향, 해외동향, IT부품정보 네트워크, IT산업및정책, IITP 보고서,
원문정보
사본 바로가기
Ⅰ. 개관
Ⅱ. 위탁 생산 서비스 산업 분석
Ⅲ. 주요 업체 분석
Ⅳ. 국내 업체 관점에서의 시사점
□ IT 업계 가치사슬에서 중요한 축을 담당하는 제조 전문기업의 부상
- 제조 설비를 가지고 있지 않은 Apple이 iPhone, iPad 등을 내놓을 수 있었던 것은 Apple이 설계한 사양대로 높은 품질의 제품을 생산해 주는 제조 전문기업이 있었기 때문
- 2010년 세계 전자제품의 약 1/3을 제조 전문기업이 생산하는 것으로 추산되는데, 2014년 경에는 세계 전자제품의 절반가량을 제조 전문기업이 생산하게 될 전망
- 세계 최대 제조 전문기업인 대만 Foxconn은 2010년 3조 대만 달러(약 116조 원)의 매출을 기록해, 삼성전자 매출의 75% 수준까지 급성장

□ 국내 대기업들이 경쟁력을 가지고 있는 일부 품목의 경우 자체 생산이 유리
- 최근 해외 업체들은 제조 아웃소싱을 점차 늘려가고 있는 추세인데, 그렇다면 여전히 자체 생산 비중이 높은 국내 업체들의 제조 경쟁력은 어떤 수준이고, 앞으로 생산 전략의 변화가 필요하지 않는지 검토가 필요
- 전문가들은 대체로 국내 대기업들이 강점을 가지고 있는 휴대전화, 평판TV에서 현재의 자체 생산 방식이 유리하다고 평가
- 그러나 핵심 역량이 없는 제품은 과감하게 아웃소싱하는 것도 고려해야 한다고 지적
- 휴대전화의 경우, 과거에는 국내 대기업들의 자체 생산과 실적이 높은 상관관계를 보였 으나, 앞으로는 자체 생산과 실적과의 관계는 상관관계가 그다지 크지 않을 전망
- LCD-TV의 경우, 자체 생산과 실적과는 큰 관련성은 없으나 국내 업체들의 자체 생산이 현재까지는 유효한 것으로 판단되며, 앞으로는 아웃소싱 비중이 점진적으로 증가할 전망
- PC의 경우, 전반적으로 아웃소싱이 유리하지만 삼성전자의 사례를 보더라도 반드시 위탁 생산만이 해답은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음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가) 창작한 IT Insight 2011-01호 제조 전문기업의 부상과 시사점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