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닫기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 파라과이 전력 산업 정보

    발행일 : 2019.11.14 조회수 : 9
    □ 개요 ○ 파라과이 전력 생산 규모 및 인프라 - 파라과이 ABC Color 일간지 분석에 따르면 파라과이는 수력 자원이 풍부한 나라로 연간 생산 능력은 60,000Gwh이며, 1인당 전력 생산량은 9,000Kwh로 세계 최대 규모 국가 중 하나로 꼽히고 있음. - 브라질과 합작해 건설·운영하는 이따이뿌(Itaipu) 수력발전소는 출력용량이 1만4,000 MW이며, 아르헨티나와 공동 운영하는 자시레따(Yacyreta) 수력발전소의 출력용량은 3,200MW, 또한 파라과이 전력청(ANDE)이 운영하는 아까라으(Acaray) 발전소는 연 평균 210MW의 전력을 생산하고 있음. 전체 전력 생산량의 약 83%를 브라질과 아르헨티나에 수출하고 있으며, 파라과이는 17%만을 사용하고 있음. - 파라과이는 생산 전력의 83%를 수출할 정도로 전력 자원이 풍부하나, 안정적인 전력 공급을 위한 인프라가 취약해 인프라 확충 및 현대화가 시급한 상황이며, 정부에서도 인프라 프로젝트에 대한 장단기 계획을 수립·추진 중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