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회원가입 고객센터

IT지식포털-ITFIND

세미나&컨퍼런스

전기차 폐배터리 관련 신규 사업 발굴 및 시장 선점 방안 세미나 [11.12 / 온라인 생중계 병행]
  • 홈페이지https://www.kecft.or.kr/shop/item20.php?it_id=1631154516
  • Emailkecft@kecft.or.kr
  • 주최국(도시)한국(서울특별시)
  • 장소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 2층, 사파이어홀(여의도 소재)/ 온라인 홈페이지
  • Tel02-545-4020
  • Fax02-6008-9134
  • 행사기간2021-11-12~2021-11-12
  • 접수기간2021-09-28~2021-11-11
* 행사안내



최근 각국의 환경 규제나 자동차 회사들의 친환경차 비중 확대 계획이 쏟아지고 있는 글로벌 정책 환경 변화속에서 폐배터리 자원순환 시장이 친환경 녹색산업으로 주목받고 있다.



배터리 자원순환 시장은 크게 유가금속을 추출하는 물질 재활용(Recycling}과 배터리를 모듈이나 팩 단위로 재사용하는 재사용(Reuse)시장으로 구분된다.



폐배터리 재활용은 이차전지를 구성하는 요소 중에서 전지 가격의 40% 비중을 차지하는 양극활물질에 포함된 코발트, 니켈, 리튬, 구리 등을 습식제련, 황산 용해 등을 거쳐 추출해 재사용하는 사업으로써 잔존가치가 없는 전기차 폐배터리에서 환경오염을 줄이면서도 국내에서 생산되지 않는 희토류 금속의 재활용이 가능하다.



재사용 역시 향후 성장이 기대되는 분야로써 전기차에 사용된 배터리를 가정용 에너지저장장치(ESS)나 전동킥보드, 캠핑용 전지 등으로 재사용을 하는 방식으로, 이미 국내에서도 폐배터리를 활용한 ESS를 태양광 발전시스템에 접목한 실증사업이 진행 중이며 렌털방식으로 사업화하는 것도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글로벌 시장조사 업체 마켓앤마켓에 따르면 리튬이온 배터리 자원순환 시장은 2019년 기준 15억 달러(1조7300억 원)에 불과하지만 2030년에는 181억 달러(21조 원) 시장으로 연평균 8.2% 성장할 전망이며, SNE리서치는 2050년까지 600조 원으로 확대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폐배터리를 재사용하거나 재활용하는 것은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온실가스 저감차원에서도 매우 유익하며, 향후 배터리 생산에서 원가를 낮출 수 있다는 점에서 많은 기업이 미래 사업성을 보고 투자를 점차 늘려가고 있는 가운데 이번 세미나는 전기차 폐배터리 관련 신규 사업 발굴 및 시장 선점 방안을 공유함으로써 성공을 위한 가장 현실적이고 명확한 길을 제시하는 장이 될 것이다



1. 주제 : 전기차 폐배터리 관련 신규 사업 발굴 및 시장 선점 방안 - Recycling / Reuse



2. 일시 : 2021-11-12 10:00-17:00

3. 장소 :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 2층, 사파이어홀(여의도 소재)/ 온라인 홈페이지

4. 주최 : 한국미래기술교육연구원

5. 문의 : 02-545-4020 / kecft@kecft.or.kr



6. 관련 페이지 : https://www.kecft.or.kr/shop/item20.php?it_id=1631154516



7. 주요 프로그램



* 전기차 폐배터리 관련 시장 규모와 신규 사업 발굴 및 지원방안



* 폐배터리 재활용을 위한 성능 검증, 실증을 위한 종합관리센터 구축과 ESS 및 BMR 사업 지원 방안

- 폐배터리 성능평가/안전성 평가 장비 활용과 유가금속 회수 기술



* 전기차 폐배터리 재활용 산업 활성화 지원방안



* 폐배터리의 유가금속 회수를 위한 전처리 공정 기술

- 폐배터리 해체 및 자원처리 공정 (분쇄/선별)



* 폐배터리 양극재로부터 유가금속 회수를 위한 공정기술

- 습식회수 공정 (침출/추출잔해)

- 건식회수 공정 (여처리/용융)



* 전기차 폐배터리 진단 시스템 개발과 재사용을 위한 기술 적용 방안

- 배터리 진단, 평가, 적합성 검증 및 ESS 적용 실증



* 전기차 폐 배터리 재사용을 통한 신규 사업 발굴 및 다각화 방안

- 소형ESS, 파워뱅크(차박용 ESS), 태양광 가로등, 전기보트 적용방안